NLCS jeju 공식 블로그

 

NLCS 제주국제학교 학생들 대부분은 방과 후 자신의 적성에 맞는 동아리에 들어가 알찬 학교생활을 즐기고 있습니다. 각각의 동아리에서 매달, 혹은 매년 특별한 모습으로 우리에게 볼거리를 선물해주곤 하는데요. 오늘은 NLCS 제주국제학교의 동아리 중에서도 소사이어티와 엔터프라이즈를 소개하며, 이번에 연합으로 주최했던 <더 플래닛> 이야기를 들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NLCS 제주국제학교

소사이어티, 엔터프라이즈

 

NLCS Jeju에는 소사이어티(society)엔터프라이즈(enterprise)가 있습니다. 이곳에서 학생들은 점심시간이나 간식 시간, 방과 후에 자발적으로 활동을 계획하고 진행하는데요. 여러 학생과 교류하고, 소통하며 서로의 의견을 나누고, 공유할 수 있는 대화의 장입니다.

 

또한, NLCS Jeju 학생들의 지적 열망을 채워주고, 학생들의 삶 가운데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소사이어티와 엔터프라이즈 활동을 통해 학생들은 교실 밖에서도 다양한 아이디어와 교과 관련 내용을 습득하는 계기가 되는데요. 이를 돕고자 교에서는 동아리를 위한 예산을 지원하여 학생들이 마음껏 활동할 수 있게 해줍니다.

 

 


NLCS Jeju 동아리의 연합 활동

더 플래닛(The Planets)


1월 22일부터 2월 2일까지, 소사이어티 엔터프라이즈 위원회에서는 더 플래닛(The Planets)이라는 주제로 이벤트를 주최하였는데요본 행사는 학생이 주도하는 행사로 더욱 의미가 컸습니다. 더 플래닛 행사를 통해 학생들은 미술과 수학, 환경보호, 물리학, 우주학, 소니타스 총 6개의 소사이어티를 살펴볼 수 있었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다양하고 흥미로운 주제를 다루었는데요. 환경 보호 소사이어티에서는 <고령화 인구>, <인류의 마지막 발명품>, <불법 어업>, <가이아 이론과 대지의 여신, 가이아>라는 토픽을 다루었고, 물리학 소사이어티에서는 <원형 운동 및 우주>, <우주의 신비>, 그리고 영화 <패신져(Passenger)>를 다루었습니다. 우주학 소사이어티에서는 <로켓 발사>, <Folding Planets>, 수학 소사이어티에서는 <튜터 타임 퀴즈>라는 이색 코너를 준비하여 큰 주목을 받았어요.

 


또한, 마일즈 교사는 지구표면의 화학물질과 조건에 큰 영향을 미치는 생물과 무기 환경을 강연하였고, 파울러 교사는 전 세계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불법어업의 딜레마를 강연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학생들이 몰랐던 부분까지 친절하게 설명해줘 궁금증을 해결하고, 흥미를 유발하 기회가 되었어요.

 


소니타스 학생들 한라 스퀘어에서 자유롭게 버스킹(busking) 공연을 하였습니다. 버스킹 공연 이후에 한라 스퀘어에서는 학생들의 열정이 담긴 화려하고 멋진 <Timelapse 시리즈> 공연도 행해졌는데. 예술 소사이어티는 벽을 이용한 전시품을 전시하고, 환경 보호 소사이어티는 행사 동안 멸종위기에 처한 동물을 위해 기금 모금 활동을 열기도 하였습니다.

 

이처럼 NLCS Jeju에서는 무궁무진하게 많은 활동이 존재하고, 학생들에게 다양한 경험을 체험하게 해주는데요. 이번 더 플래닛을 통해 학생들은 배움의 즐거움을 깨닫고, 학습 열정을 기르는 데 큰 도움이 되었길 바래니다. 즐거움이 가득했던 더 플래닛, 학생들의 노력으로 빛을 볼 수 있게되어 너무 좋았어요 :)



아쉬운 행사는 끝이 났지만 NLCS 제주국제학교에서 또 다른 강연을 진행하고 있어요. <세종 강연 시리즈>가 2월 5일부터 시작하여 3월 16일까지 이어지게 됩니다. 이 강연에서 학생들은 의학, 건축, 화학, 무용 등을 논의하며 본인의 의견을 표현하는 방법을 기르고, 창의적인 능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거예요.

 

이는 큰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지력을 함양하기 위함이고, 문제를 마주치더라도 궁금증과 흥미를 느끼며, 한 번 더 생각하게 만드는 기회의 장(場)을 제공합니다. 이번 세종 강연 시리즈로 학생들이 더욱 적극적으로 공동체에 참가하며,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도록 장려하오니 학생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랍니다.


Posted by NLCS 제주국제고등학교 NLCS Jeju

댓글을 달아 주세요